안녕하세요. 오늘은 신용카드에 대해 이야기해보도록 하죠.

1800년대의 사람들은 신용이라는 개념을 가지고 거래를 시작했는데요. Credit Coin, Charge Plate가 그런것의 수단이었습니다. 플라스티카드가 일상적인 수단이 된것은 채 얼마 안됐죠. 

1949년 Frank McNamara라는 사람이 뉴욕의 한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하고 있었습니다. 식사를 맛있게 하고 계산을 해야하는데 자신이 지갑을 놓고 왔다는 것을 알게되었습니다. Frank는 자신의 저녁값은 지불하기 위해서 접시를 닦는 대신에 서명을 하고, 약속을 하는거죠. 나중에 돈을 주겠다고 말이죠. 결국에는 말이죠. 그는 자기집에 전화를 걸어서 부인에게 현금을 좀 가져다 달라고 했답니다. 사실 "첫번째 저녁식사"로 불리우는 이 이야기는 허구라고 합니다.

하지만 말이죠. 이 이야기는 어메리칸 시민들이 신용카드회사를 수긍하게 만드는 중요한 계기가 되었습니다. 첫 신용카드 회사가 세워졌습니다. 1950년, Dinners Club, 소비자, 사업자 양측이 플라스틱카드 거래 시스템에 수긍하게되는 첫번째 발걸음입니다.

Dinners Club 회원들은 그들의 저녁을 위해서 먼저 사인하고, 나중에 돈을 내는 행위를 할 수있게 되었습니다. 이 사업의 처음은 27개의 식당이 이 멤버십에 참여하고, Frank가 200달러까지 그들의 친구나, 지인들에게 내주는 방식이었습니다.

같은 시대에 다른 신용카드 회사가 세워졌는데요. Dine and Sign in Los Angeles입니다. 나중에는 이회사가 Dinners Club과 합병합니다.

 

 

Posted by 이라이져


티스토리 툴바